'3.16 만세로'광장에 새이름이 생겼다
'3.16 만세로'광장에 새이름이 생겼다
  • 박경범
  • 승인 2019.08.13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 만세광장길 명예도로명 ‘3.16 만세로’ 부여
3.16 인동장터 만세운동 기념… 대전천 우측면도로 520m 구간
사진 3.16 만세로 명판
사진 3.16 만세로 명판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대전천 우측면도로인 대전천동로 520m 구간(인동 에덴쌀상회 ~ 청주해장국)‘3.16 만세로명예도로명을 부여했다.

명예도로명은 도로구간의 전부 또는 일부에 대해 기업유치, 국제교류 등을 목적으로 도로명을 추가로 부여하는 것으로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인동 만세로 광장의 역사적 의미를 알리고자 마련됐다.

인동 만세로 광장은 3.1운동 당시 쌀시장으로 유명했으며 1919316일 대전 만세운동의 시발점이자 대전지역 항일운동의 기폭제가 되었던 곳이다.

구는 지난해 113.16인동장터 만세운동의 의미를 되살리고자 독립만세 운동 역사를 테마로 한 벽화를 조성했으며 만세운동의 유래와 태극기를 주제로 한 공중화장실도 설치했다.

올해는 아트간판과 기념비를 조성하고 명예도로명 시설물까지 설치하는 등 인동 만세로 광장의 명소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3.16 만세로 명예도로명 부여는 인동 만세로 광장에 담긴 역사적 의의와 가치를 높이고자 마련됐다면서 “3.1운동 당시 우리 지역에서 일어났던 항일투쟁의 역사를 시민들에게 적극 알려 긍지와 자부심을 갖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