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노균국기원장 후보, "210개국 태권도 서울 총회"를 개최 하겠다
오노균국기원장 후보, "210개국 태권도 서울 총회"를 개최 하겠다
  • 도움뉴스
  • 승인 2019.10.09 0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2년 서울-평양 하계올림픽 공동개최 추진에 태권도가 앞장

 

 국기원(세계태권도본부) 국기원장 오노균후보는 "2032 '서울-평양공동개최 하계올림픽'추진에 태권도가 앞장설 것"과 "210개국 태권도 서울 총회를 개최 하겠다"고 밝혔다.

오후보는 제100주년 전국체육대회 주최  도시인 박원순 서울시장을 8일 오후 7시 The-K 호텔에서 만나 상기내용에 대해 앞으로 적극 논의 하기로 협의했다"고 말했다.

국기원은 오는 11일 국기원에서 세계각국 선거인단 74명에 의해 국기원장을 선출한다. 

 

 

박원순(왼쪽) 서울시장과 만난 오노균 국기원장 후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